작성자 Admin(admin) 시간 2020-07-29 16:28:15
네이버
첨부파일 :

다이렉트태아보험 ( 현대해상 메리츠화재 삼성화재 흥국생명 롯데 농협 한화 손해보험 우체국 ) 태아보험 비교사이트 순위 비교

 

%ED%83%9C%EC%95%84%EB%B3%B4%ED%97%98_1.j

 

 

오늘은 제가 태아보험으로 여러분들에게
태아특약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제가 이번에 둘째 아이가 생겨서 태아보험에
대해 찾아보다가 여러분들에게
좋은 정보를 드리려고 알아왔네요.
혹여나 아직 태아보험에 있어서 마무리를 하지
못하고 계시는 분들이 있을까 봐
솔지 맘이 어젯밤 밤새 포스팅을 준비해왔습니다!

우선 여러분들께서 태아보험에 대해서
무엇인지 잘 모를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데요.
특히나 첫아이를 임신하신 우리 예비맘들은
더욱더 정신없이 이것저것 알아보고 있을
시즌이라고 생각이 들어요.
 제가 이렇게 밤새 저희 둘째 아이를 위해
찾아다녔다고 할지라도 좋은 정보를 혼자만가지고
 있기가 아까워서 여러분들에게 공유하니 여러분들도
 좋은 정보 얻어 가시길바랄게요!
 우선은 태아보험 같은 경우는요,

내 아이가 태어났을 때에 혹시나 무슨 일이생길지
모르는 경우를 대비한다고 해서 챙기는거라고 할 수 있겠는데요.
그래서는 안되지만혹여나 좋지 않은
상황이 벌어질 것을 대비해서 아이가 아프게 될 경우에
응급실 비용등등부터 인큐베이터에 들어가기 위해
 필요한 비용들까지도 보장이 가능하다고 할 수 있는 게
태아특약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다이렉트태아보험 태아보험 비교사이트 순위 비교

현대해상태아보험 메리츠태아보험 삼성화재태아보험 흥국생명태아보험

롯데태아보험 농협태아보험 한화태아보험 손해보험 우체국태아보험

 

 

태아보험 견적 잘나오는곳 무료보험료 계산


%ED%83%9C%EC%95%84%EB%B3%B4%ED%97%98_12.

 

 


 비교사이트를 통해서 알아보셔서만족할 수 있는 곳으로 선택하시길 바래요!
결정하게 되면 불가능한데요. 그렇기에 사전에 미리 알아본 후에
준비하고챙겨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유비무환이라는 사자성어가 있듯이 미리 준비하면
걱정할 것이 없으니 벌써부터 지레 겁먹으시지 않으셔도 돼요.

태아특약 같은 경우는 임신이 되고22주 전으로
 마치도록 하는 게 가장 좋고,설계사님의 조언을 구해보니까
최근에는 임신이 12주가 되기 전에 검사를 하잖아요.
 1차 기형아 검사를 하게 되기 전으로 마치게 하는 경우가
많이 있겠습니다. 만약에 1차 기형아 검사를 하게 되고
 난 후에 진행을 하게 된다 한다면 혹여나 문제가 있을 수도 있고,
 이상 증후군이발견될 수도 있는 상황이다 보니.
그런 경우에는 담보를 넣으려고 할지라도 넣지 못하는 경우가
 태반이라고 하니 검사 전으로 웬만하면 가입을 전부
마무리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여러분들이 인터넷 하나만 검색한다
할지라도 엄청나게 많은 태아보험이 있을 텐데요.
가격비교도 안 해볼 수 없는부분이다 보니 확실히
비교사이트를 활용해서찾아보는 게 정말 좋더라고요.
혹시 몰라서 찾고 헤매다가 비교사이트를
검색해서 상담 신청을 남겼는데요.
설계사님이 친절하게 설명을 해주셨고,
통화를 끝낸 다음날에 어떻게 해야 할지
견적서가 날아오게 되었습니다.

저는 아무래도 둘째이다 보니
 가장 좋은 것으로 지혜롭게 가장 이득을
취할 수 있는 부분을 많이 찾아보았는데요.
그러다 보니 가장 먼저 한 일이라고 한다면
전반적으로 태아보험에 관련된 회사들을
모두 취급해서 비교해볼 수 있는 비교사이트를
 통해서 여러 군데 견적을 받았습니다. 그 후에 결정을 했고요.

태아특약 같은 경우에는 만약에 내 아이가 태어나게 되었을 때
 질병 치료비용에 대한 보장이나 감염에 대한 보장,
 그리고 선천이상 판정을 받게 되어 치료하는 데 있어
 필요한수술 비용들에 대한 내용이 있었고,
저체중이나 조산일 경우에 인큐베이터에치료를 할 수 있는 비용까지
 알 수 있는태아특약 담보가 있습니다.
이 태아특약은 담보 저체중아 입원일당이라고
 이야기할 수가 있겠습니다.

제가 첫째를 임신했을 당시에는 너무 정신이 없다 보니까
일단 비싼 게 좋은 거라는 관념이 심어져있었는데요.
이번에 새롭게 찾아보게 되면서 엄마가 된다는 건
그에 따른 정보력도 무시할 수 없다는 것을 새삼 더 느끼게 되었습니다.
제가 처음에 했을 당시에는 사은품이나
 혜택 없이 딱 기본적인 것만알게 되었었는데
생각보다 많은 사은품들과 좋은 부분들이 있어서
마음이 아프더라고요. 혹여나 셋째가계획이 되게 된다면 그때는 더 스마트한
맘이 되지 않을까 예상해봅니다!

다음으로는 신생아 질병입원일당 관련
태아특약 담보인데요. 신생아일 때 양수를 먹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아니면 신생아일 경우에 발생하게 되는 황달로 어쩔 수 없이
 입원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있을 수가 있는데요.
출생 전후로 해서 장애가발생을 하게 된다든지,
아니면 잘 알지 못하는 특이한 감염으로 되었을 경우에
부담스럽기만 한 비용을보장받을 수
있게끔 도와드리고 있다고 하네요.

아, 선천이상 입원일당에 있어서는출생이
 된 이전이나 이후에 장애가 있어지게 될 수도 있고,
감염이되게 될 수도 있는데요.
 다발성 선천이상을 제외하게 되었을 경우.
그러니까 선천이상으로 인해 수술을받게 될 경우에는
대설증, 혀유착증,선천성 비신생모반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기타혀기형도 일어날 수 있겠고요.
이러한 상황을 접하게 될 경우에는 수술1회를 기준으로 하였을 때
가입한 금액에 있어 지급을 받게 될 수 있는 담보가
 있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만약 신생아 질병입원일당이나
저체중아 입원일당의경우를 부었을 때. 1년을 납입하게 될 수 있겠는데요.
 그렇게 되면 자동적으로 제외가 되게 되면서
태아보험이 아닌 어린이를 위한 보험으로
보장이 될 수 있는 담보라는 것을 기억해두면 좋을 것 같네요

그렇다고 해서 태아만을 위해서만 보정을 해준다고 하는
담보만 있는 것이 아니라
어른이 되었을 경우에까지도 보장을 받을 수 있는 담보 또한도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바로 허혈 심장 진단 담보가 있을 수 있겠고요.
다름 하나는 뇌혈관질환 진단 담보입니다.
 만약에 뇌혈관질환 진단 담보를
 어른이 되게 되어 가입하게 된다면,
뇌출혈이나 뇌졸중만보장이 된다고 할 수 있는데요.

만약 어른이 아니라 태아일 때 가입을 하게 된다면
뇌혈관으로 가입되기 때문에 뇌경색이나 지주막하출혈 등등
보장받을 수 있는 범위가 커지고 폭이 넓어진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아무래도 태아 때부터 해서 만기 기간을 어디까지 할 건지 잘 정하면 좋을 것 같은데.
저는 저희 둘째를 성인이 될 때까지만 할 수 있도록 해두었습니다!
이쯤이면 어떤 분들은 이렇게 생각하실 수도 있는데요.
비교사이트를 통해서 알아보았는데
태아보험이 반드시 필요한 거냐고 이야기하시는분들이 있어요.
태아특약이 정말로 필요한 건지요!
우선은 태아특약이 아니라 지금 저학년인 첫째 아들과 둘째를 기다리고 있는 엄마로써
 이야기를 해드리자면요.반드시 필수로 필요하다고 이야기해드리고 싶네요.

사실 아이가 태어나게 되면 도대체 어느 타이밍에
 어떻게 아프게될지 노심초사하게 되더라고요.
 놀이터 한번 다녀오고, 학원 한번보내는 것만으로도
 눈에 보이지 않는 때에 다쳐서 오기도 하고요.
어디 다쳐서 오는 날에는 가슴이 철렁철렁
얼마나 내려앉는지 몰아요.
열이 오를 때요? 제가 대신 아파주지못하는 게 그렇게 힘들더라고요.

진짜 그럴까 생각할 수 있겠지만
정말 그렇게 되더라고요.
제 아들이 얼마 전에 음식을 잘못 삼켜서
응급실에 다녀왔었는데요.
눈 깜짝할 사이에 아이가 숨 쉬는 걸 어려워해서
 세상이 무너지는 줄 알았답니다..
남편은 회사로 출장을 가있고,
집안에는 이 아이와 저밖에 없는데 손이 벌벌 떨리더라고요.
갑작스럽게 일어난 일이라 남편한테도 울면서 전화했었던 기억이 있네요..
다행히 별일 없이 끝내긴 했지만
아이가 잠깐 치료를 받는 것만으로도 꽤나 높은 금액을 수납하게 되다 보니까
평소에 보험 하나 제대로 두는 게 복잡하긴 해도 해두면 참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네요..

우리 아이들 보면 감기가 유난히잘 걸리는 아이들도 많잖아요.
이런 아이는갑자기 열이 올라버리는 경우도 있고요.
 그런 경우에는 옆집 아이 이야기를 들어보니
응급실을 아주 빈번하게 다녀온다 하더라고요.
 그래서 사실 옆 짚 이웃 주민과 이런 유용한 정보를 공유하기도 하면서
같이 찾아본 내용이에요!
축복인 게 같은 시기에 둘째를 임신하게 되었거든요!

여하튼 내 아이에게 좋은 것만 해주고
싶은 게 엄마잖아요. 많은 위험으로부터도
우리 아이와 가족을 지킬 수 있도록 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드는데요.
그래서 태아보험을 가입하게 되고 나서 자동적으로는
어린이보험 또한도 이어질 수 있도록
 만들어 놓는 게 좋다고 하네요.
저도 혹시나 아들을 임신했는데 그 당시에 태아보험을
 가입하지 않아서 실비가 없게 되었다면.
응급실을 가게 될 때마다 팔만 원에서 십만 원가량 되는
 응급실의 수납 비용들을 내어야 한다는 게 부담이 안되지 않더라고요.
그 돈을 잘 아껴서 아픈 병원비 말고 그 돈으로 맛있는 반찬
만들어주는 게 아이들에게더 큰 힘이 돼줄 것 같아요!
혹시나 모르니 태아보험 잘 찾아보시고
 비교사이트를 통해서 알아보셔서만족할 수 있는 곳으로 선택하시길 바래요!​

 

 


 

%ED%83%9C%EC%95%84%EB%B3%B4%ED%97%98_13.

 

 

%ED%83%9C%EC%95%84%EB%B3%B4%ED%97%98_14.